전자도서관과 함께하는 스마트한 독서 생활 멀리 있는 서점 찾아 헤매지 말고, 가까운 곳에서 독서를 즐기세요.
MAIN > 전자책 > 소설 >

[영미SF소설]

숨 

교보문고 전자책 스마트폰 태블릿
저자
테드 창
출판사
엘리
출간일
2019.05.20
평점 및 기타 정보
평점
(참여 0명) 리뷰쓰기-숨
페이지 520 Page 이용가능환경 PC, 스마트폰, 태블릿
서비스형태 EPUB 파일크기 13 M
대출 4 / 4 예약 0
  • 콘텐츠 소개


    테드 창의 환상적이고 우아한 SF의 세계!

    4번의 휴고상, 4번의 네뷸러상, 4번의 로커스상 등 최고의 SF에 수여되는 모든 상을 석권한 테드 창의 두 번째 작품집 『숨』. 《당신 인생의 이야기》 이후 17년 만에 펴내는 이번 소설집은 로커스상, 휴고상, 영국과학소설협회상을 수상한 표제작 《숨》을 비롯해 총 9편의 중·단편이 수록되어 있는 이 책을 통해 테드 창은 훌륭한 SF는 아름다움과 의미와 공감을 자아낼 수 있음을 증명해낸다.

    일어난 일은 결코 되돌릴 수 없다는 연금술사의 경고에도 불구하고, 자신이 20년 전에 저지른 실수를 만회하기 위해 과거를 향해 세월의 문을 통과하는 푸와드의 이야기를 담은 《상인과 연금술사의 문》, 등장인물도 없고 대화도 없이 인간의 자유의지가 환상이라는 확실한 실증이 있을 때, 그것이 인류에게 불러일으킬 결과에 대해 말하는 짧은 소설 《우리가 해야 할 일》 등의 작품과 이 책을 통해 최초 공개되는 인간은 정말 우주의 중심적 존재인지 묻는 《옴팔로스》, 여러 개의 세계에 여러 개의 우리가 살고 있다면 우리의 선택은 여전히 의미가 있을지 생각해보게 하는 《불안은 자유의 현기증》 등 신작 단편까지 만나볼 수 있다.

  • 저자 소개


    저자 : 테드 창
    Ted Chiang(1967~)
    미국 브라운 대학교에서 물리학과 컴퓨터공학을 전공한 과학도이자 ‘전 세계 과학소설계의 보물’이라는 찬사를 듣고 있는 소설가. 동시대 과학소설 작가들의 인정과 동시대 과학소설 독자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는 작가로, 휴고상을 4번, 로커스상을 4번, 네뷸러상을 4번 수상했다.

    1990년 발표한 첫 단편 「바빌론의 탑」으로 역대 최연소 네뷸러상 수상자라는 영예를 안았으며, 이후 발표하는 작품마다 스터전상, 휴고상, 네뷸러상을 휩쓸며 평단과 독자들의 주목과 지지를 받았다. 「인류 과학의 진화」 등 두 작품이 세계적인 과학 학술지 <네이처>에 발표됐다. 독일 과학 소설계의 네뷸러라 불리는 쿠르트 라스비츠상을 수상했으며, 일본 과학소설계의 네뷸러라 불리는 세이운상을 네 차례 수상한 바 있다.

    첫 번째 작품집인 『당신 인생의 이야기』는 전 세계 21개 언어로 번역 출간되었다. 로커스상, 휴고상, 네뷸러상, 세이운상 등을 수상한 총 8편의 중?단편이 수록되어 있으며, 작품집 자체가 로커스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그중 「네 인생의 이야기」는 드니 빌뇌브 감독의 영화 <컨택트>로 만들어져 2017년 국내 개봉되었다.

    전 세계 독자들이 손꼽아 출간을 기다린 두 번째 작품집 『숨』에는 로커스상, 휴고상, 세이운상을 수상한 「소프트웨어 객체의 생애 주기」를 포함해, 총 9편의 중?단편이 수록되어 있다. 그중 「옴팔로스」 「불안은 자유의 현기증」은 최초 공개되는 신작 단편이다. 『숨』은 전 세계 12개국에 번역 계약되었다.

    역자 : 김상훈
    필명 강수백. SF 평론가이자 번역가, 기획자. 시공사의 <그리폰북스>와 열린책들의 <경계 소설> 시리즈, 행복한책읽기 , 폴라북스의 <필립 K. 딕 걸작선>과 <미래의 문학> 시리즈, 은행 나무의 등을 기획하고 번역했다.
    주요 번역 작품으로는 테드 창의 『당신 인생의 이야기』, 로저 젤라즈니의 『전도서에 바치는 장미』, 로버트 A. 하인라인의 『스타십 트루퍼스』, 조 홀드먼의 『영원한 전쟁』, 로버트 홀드스톡의 『미사 고의 숲』, 필립 K. 딕의 『유빅』, 스타니스와프 렘의 『솔라리스』, 그렉 이건의 『쿼런틴』, 새뮤얼 딜 레이니의 『바벨-17』, 카를로스 카스타네다의 『돈 후앙의 가르침』 3부작이 있다.

  • 목차

    1. 상인과 연금술사의 문 / 9
    2. 숨 / 59
    3. 우리가 해야 할 일 / 89
    4. 소프트웨어 객체의 생애 주기 / 97
    5. 데이시의 기계식 자동 보모 / 249
    6. 사실적 진실, 감정적 진실 / 267
    7. 거대한 침묵 / 333
    8. 옴팔로스 / 345
    9. 불안은 자유의 현기증 / 395

    창작 노트 / 493
    감사의 말 / 509
    옮긴이의 말 / 511

  • 출판사 서평

    낯선 테크놀로지가 넘쳐나는 새로운 세상을 앞둔 우리에게
    독보적 상상력과 예언적 통찰로 무장한 소설가가 던지는 질문.
    “그리하여 당신은 어떻게 살 것인가.”

    새로운 기술이 인간 사회에 도래했을 때, 그것이 지닌 가능성은 인간과 사회를 어떻게 변화시키는가. 세상을 바라보는 인간의 태도는 어떻게 변화하며, 그 결과 인간은 어디를 향해 나아가는가. 시간여행, 인공지능, 외계지성, 평행우주, 인간의 자유의지, 생체적 기억과 디지털적 기억, 인류의 미래 등을 다루는 이 환상적이고 우아한 작품집에서 테드 창은 결코 흉내 낼 수 없는 새로운 상상력을 통해, 인류 역사상 가장 오래된 질문들에 맞서 분투한다. 그리고 훌륭한 SF는 아름다움과 의미와 공감을 자아낼 수 있음을 분명하게 증명한다.

    4번의 휴고상, 4번의 네뷸러상, 4번의 로커스상.
    전 세계가 기다려온 테드 창의 귀환!

    최고의 SF에 수여되는 모든 상을 석권하며 전 세계 21개 언어로 번역 출간된 『당신 인생의 이야기』의 작가, 테드 창의 두 번째 작품집이다. 2002년 『당신 인생의 이야기』를 출간한 이래 17년 만에 펴내는 소설집으로, 로커스상, 휴고상, 영국과학소설협회상을 수상한 표제작인「숨」을 비롯해 총 9편의 중 · 단편이 수록되어 있다. 그중 「옴팔로스」「불안은 자유의 현기증」은 최초 공개되는 신작 단편이다.『숨』은 전 세계 12개국에 번역 계약되었다.

    [수록 작품 목록]
    1. 상인과 연금술사의 문
    2. 숨
    3. 우리가 해야 할 일
    4. 소프트웨어 객체의 생애 주기
    5. 데이시의 기계식 자동 보모
    6. 사실적 진실, 감정적 진실
    7. 거대한 침묵
    8. 옴팔로스
    9. 불안은 자유의 현기증

    [수상 내역]
    「상인과 연금술사의 문」: 휴고상, 네뷸러상, 세이운상
    「숨」: 로커스상, 휴고상, 영국과학소설협회상 수상
    「소프트웨어 객체의 생애 주기」: 로커스상, 휴고상, 세이운상 수상
    「우리가 해야 할 일」: 과학 학술지 <네이처>에 발표
    「거대한 침묵」: 『The Best American Short Stories』(2016)에 수록
    「사실적 진실, 감정적 진실」 : 휴고상 최종 후보

    [작품 소개]

    「상인과 연금술사의 문」
    : 과거로 갈 수 있다면 무엇이 달라질까? 미래를 볼 수 있다면 우리의 현재는 달라질까?

    바그다드의 직물상인 푸와드는 거래처 사람들에게 보낼 선물을 찾다가 우연히 한 가게에 들어간다. 이 가게의 주인은 진기한 물건들을 만들어 파는 연금술사인데, 푸와드를 가게 안쪽으로 초대해 자신이 만든 ‘세월의 문’을 보여준다. ‘세월의 문’은 20년 뒤의 과거나 미래로 통하는 문이다. 가게의 주인은 그 문을 통과해 미래의 자신들과 만난 세 명의 이야기를 들려준다. 그러나 이야기를 들은 푸와드가 가보고 싶어하는 곳은 20년 뒤의 미래가 아니라 20년 전의 과거이다. 그는 “일어난 일은 결코 되돌릴 수 없다”는 연금술사의 경고에도 불구하고, 자신이 20년 전에 저지른 실수를 만회하기 위해 과거를 향해 간다.

    「숨」
    : 우리의 우주는 그저 나직한 쉿 소리를 흘리며 평형 상태에 빠져들 수도 있었다. 그것이 이토록 충만한 생명을 낳았다는 사실은 기적이다.

    이 이야기는 우주의 다른 종과 문명을 향해 어느 해부학자가 남긴 서한의 형식을 띠고 있다. 이야기가 펼쳐지는 세계는 무한하게 뻗어나가는 단단한 크롬 내부의 아르곤 공기실로, 이곳에는 공기압으로 구동하는 기계인간들이 문명을 이루어 살고 있다. 화자인 과학자는 시계에 비해 자신들의 뇌가 느리게 작동하고 있다고 의심하고, 자신의 두뇌를 여는 자기 해부를 시행한다. 그리고 공기는 단순히 그들의 사고를 발생시키는 엔진에 동력을 제공하는 것만이 아니라, 사실상 그들의 사고가 각인되는 매체임을 알게 된다. 그리고 생명의 원천은 공기가 아니라 기압 차이임을 깨닫는다. 이 기압이 평형 상태에 도달할 때, 우주는 그 모든 작동을 멈출 것이다. 그것은 그들의 종과 문명의 완전한 소멸을 의미한다. 과학자는 평형 상태가 모든 우주의 운명이 아닐지도 모른다는 희망을 품으며, 다른 우주에 존재할지도 모르는 미래의 다른 문명을 향해 메시지를 남긴다.

    「우리가 해야 할 일」
    : 자유의지가 환상이라면, 당신은 어떤 선택을 하게 될까?

    등장인물도 없고 대화도 없는 이 짧은 이야기는 인간의 자유의지가 환상이라는 확실한 실증이 있을 때, 그것이 인류에게 불러일으킬 결과에 대해 말하고 있다. 자신들의 선택은 중요하지 않다는 것을 깨달은 어떤 사람들은 선택 행위를 중단한다. 그들은 더 이상 어떠한 자발적 행위에도 가담하지 않는다. 그러나 화자는 말한다. 무엇이 현실인지는 중요하지 않다. 정말로 중요한 것은 무엇을 믿느냐이며, 이 거짓말을 믿는 것이야말로 깨어 있는 혼수상태에 빠지는 것을 피할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이다.

    「소프트웨어 객체의 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