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자도서관과 함께하는 스마트한 독서 생활 멀리 있는 서점 찾아 헤매지 말고, 가까운 곳에서 독서를 즐기세요.
MAIN > 전자책 > 소설 >

[영미소설일반] 오만과 편견

오만과 편견 

교보문고 전자책 스마트폰 태블릿
저자
제인 오스틴
출판사
심야책방
출간일
2015.05.11
평점 및 기타 정보
평점
(참여 0명) 리뷰쓰기-오만과 편견
페이지 597 Page 이용가능환경 PC, 스마트폰, 태블릿
서비스형태 EPUB 파일크기 9 M
대출 0 / 1 예약 0
  • 저자 소개


    저자 :
    저자 제인 오스틴 (Jane Austen)은 영국 BBC에서 진행한 ‘지난 천 년간 최고의 문학가’ 조사에서 셰익스피어의 뒤를 이어 2위를 차지한, 영국인이 가장 사랑한 여성작가 제인 오스틴. 14세 때 이미 소설 습작을 시작한 그녀는 1795년 서간체 형식의 《에리나의 메리안》을 집필했으며, 1796년에는 남자 쪽 집안의 반대로 결혼이 무산되는 아픔을 겪으며 《오만과 편견》의 모태가 된 《첫인상》을 써냈다. 이 작품은 가족들의 권유로 여러 출판사에 투고했으나 결국 출판되지 못했다. 목사였던 아버지가 사망한 후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었던 그녀는 작품 활동에 매진하면서 네 편의 소설을 출판한다. 이때 익명으로 발표한 《이성과 감성》은 출간과 동시에 세간의 큰 호평을 받으며 그녀를 경제적 고통에서 벗어나게 해주었다. 1813년에는 《첫인상》을 개작하여 《오만과 편견》을 출판하는데, 이 작품은 17~18세기 당시의 사회적 통념을 개성적인 캐릭터들을 통해 전복시키면서 결혼의 조건이 돈과 계급만이 아닌‘사랑’일 수 있다는 당대 여성들의 로망을 충족시켜 주었다. 또한 현실적인 압박에 굴하지 않고 자신의 존엄성을 끝까지 지켰던 여주인공 엘리자베스의 ‘완벽한 해피엔딩’은 미래를 보장받기 위해 결혼해야만 했던 여성들에게 커다란 해방감을 선사했다. 나아가 제인 오스틴은 세밀한 관찰력과 날카롭고 섬세한 시각을 통해 당대 영국이 고질적으로 앓고 있던 물질주의와 허위의식을 유쾌하지만 밀도 있게 풍자했는데, 이것이 바로 그녀가 단 여섯 편의 소설로 전 세계의 독자들을 200년 가까이 매료시킬 수 있었던 이유이기도 하다.

    역자 :
    역자 엄자현은 경희대학교 언론정보학과, 영어영문학과를 졸업하고 성균관대학교 번역테솔대학원 번역학과를 졸업했다. 현재 출판번역에이전시 베네트랜스에서 전문 번역가로 활동 중이다. 옮긴 책으로는 《그의 마지막 제안》《그녀를 믿지 마세요》《비밀스러운 낙인》등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