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자도서관과 함께하는 스마트한 독서 생활 멀리 있는 서점 찾아 헤매지 말고, 가까운 곳에서 독서를 즐기세요.
MAIN > 전자책 > 자연과학/공학 >

[교양과학] 인류사를 바꾼 위대한 과학

인류사를 바꾼 위대한 과학 

교보문고 전자책 스마트폰 태블릿
저자
아널드 R 브로디
출판사
글담
출간일
2018.04.02
평점 및 기타 정보
평점
(참여 0명) 리뷰쓰기-인류사를 바꾼 위대한 과학
페이지 512 Page 이용가능환경 PC, 스마트폰, 태블릿
서비스형태 EPUB 파일크기 23 M
대출 0 / 1 예약 0
  • 콘텐츠 소개


    이것은 과학이자 세상을 꿰뚫는 책이다!

    이것은 과학이자 세상을 꿰뚫는 책이다!

    인류가 이해하고 있는 모든 과학을 탄생시킨 심오하고 본질적인 7가지 발견을 어떠한 수식이나 방정식 없이 역사, 세상과 한 편의 그림처럼 얽어 설명함으로써 과학에 문외한이어도 누구든지 쉽게 읽을 수 있도록 구성한 『인류사를 바꾼 위대한 과학』. 이 책에서 다루는 만유인력, 원자 구조, 상대성 이론, 빅뱅·진화론, 유전 법칙, DNA 등 7가지 과학은 과학 시대에서 가장 중요한 역할을 하는 발견이다. 현대에 우리가 상상할 수 있는 가장 놀랍고도 광범위한 과학·기술적 혁명을 완성했다고도 할 수 있다. 저자들은 독자들이 과학에 대해 무엇을 알고 싶은지 정확히 파악하고 그것에 관해서만 들려준다. 하나의 원리를 처음부터 끝까지 설명하지 않고, 그 과학이 인류의 발전에 어떠한 영향을 끼쳤는지를 집중적으로 설명하는 방식으로, 독자들이 과학의 개념과 원리를 이해하는 것을 넘어서 과학 그 자체를 생각하도록 만든다.

  • 저자 소개


    저자 : 아널드 R 브로디
    저자 : 아널드 R 브로디
    저자 아널드 R. 브로디는 미국 툴레인 대학교 병리학과 명예 교수이자 폐 세포 생물학 분야의 세계적인 권위자. 노스캐롤라이나 주립 대학교 분자 생체의학과에서 교수로 있다가 정년 퇴임했다. 한때 미 국립 환경
    보건 과학 연구소의 폐 병리학 연구소 소장을 지냈다. 지금까지 《사이언스》 《파셉 저널》 등에 150여 편 이상의 과학 논문을 발표했으며 50여 권의 단행본 저술 활동에 참여했다. 현재는 툴레인 대학교에서뿐만 아니라 세계 곳곳을 누비며 강의를 하고 있다.

    저자 : 데이비드 E.브로디
    저자 데이비드 E. 브로디는 변호사이자 미국 과학 작가 협회 회원인 전문 작가. 아널드 R. 브로디와 형제이다. 전업 변호사로 활동하는 한편, 어린 시절부터 관심을 가진 과학과 과학의 역사에 대한 열정을 바탕으로 아널드 R. 브로디와 협업하여 이 책을 집필했다. 이 책은 세계적인 과학자 아널드의 깊이 있는 식견과 전문 작가 데이비드의 글쓰기 실력이 만나 보통 사람들이 꼭 알아야 하는 과학 역사, 위대한 과학자들의 생애, 과학 원리 그리고 개념들을 알기 쉽게 전달한다.

    역자 : 김은영
    역자 김은영은 이화여자대학교를 졸업하고 주로 흥미로운 과학 도서를 번역하고 있다. 옮긴 책으로는 『슬픈 옥수수』 『다윈의 개』 『희망의 밥상』 『전쟁의 물리학』 『먹지 마세요, GMO』 『만물해독』 『오감 프레임』 『우주비행, 골드핀을 향한 도전』 등이 있다.


  • 목차

    추모사 | 현대 과학 연구의 토대를 마련한 위대한 발견자, 마틴 로드벨 008
    추천사 010
    머리말 014
    Ⅰ. 중세에서 근대로 나아갈 수 있었던 원동력, 만유인력 법칙
    1. 17세기 과학 혁명의 시작 026
    2. 우주의 중심에서 끌어내려진 지구 051
    3. 과학 혁명의 완성 그리고 근대적 세계관의 시작 071
    Ⅱ. 현대 기술 문명의 기초, 원자 구조
    4. 과학에 의해 그리스 철학이 물러나다 088
    5. 원자보다 작은 세계의 발견, 양자 도약 108
    6. 핵물리학의 탄생 그리고 최후의 심판 128
    Ⅲ. 근대를 넘어 현대로, 상대성 원리
    7. 근대적 세계관을 넘어선 과학자의 등장 152
    8. 현대적인 시공간 개념의 탄생 169
    Ⅳ. 우주 만물의 시작과 끝, 빅뱅
    9. 인류, 지구 그리고 우주의 시작 200
    10. 우주가 보내는 ‘기원’에 관한 메아리 224
    11. 우리 우주의 운명 232
    Ⅴ. 인간을 과학 연구 영역 안으로 끌어들인 진화론
    12. 꿈쩍도 하지 않는 창조론 248
    13. 다윈이 예언한 우리 종의 발자국 265
    14. 인간이라는 특별한 존재 292
    15. 지구를 보는 새로운 눈, 판 구조론 325
    Ⅵ. 생명의 비밀을 밝히는 세포 연구와 유전 법칙
    16. 최초의 생명체는 어디서 왔는가 348
    17. 생물의 닮은꼴에 숨어 있는 원리, 유전 376
    Ⅶ. 인류의 새로운 가능성을 연 DNA
    18. 생명의 중추, 유전자 394
    19. 인간 게놈 프로젝트는 선인가, 악인가 420
    Ⅷ. 앞으로 과학은 어떻게 역사를 움직일 것인가
    20. 과학의 현재 그리고 미래 446
    감사의 말 468
    참고 문헌 470
    색인 483

  • 출판사 서평

    만유인력 ·원자 구조·상대성 이론·빅뱅·진화론·유전 법칙·DNA
    7가지 과학이 이뤄 낸 거의 모든 역사

    ★노벨 생리·의학상 수상자 마틴 로드벨 추천★
    ★前 시카고 필드 자연사 박물관 부관장 로라 D. 게이트 추천★
    ★미국 아마존 과학 부문 스테디셀러★


    수십 년 동안 우리가 목격하고 경험한 기념비적인 업적과 발견은 모두 지난 400년 동안 물리학, 화학, 생물학, 천문학 분야에서 이루어진 기초적인 과학 발견의 결과물이다. 이 책은 그중에서도 인류가 이해하고 있는 모든 과학을 탄생시킨 심오하고 본질적인 7가지만을 다룬다. 뉴턴의 만유인력 법칙이 없었더라면, 금성에 착륙한 탐사선이나 허블 망원경은 없었을 것이다. 원자의 구조와 기능에 대해 알지 못했다면, 핵 발전소는 지어지지 못했으며 핵전쟁 역시 없었을 것이다. 유전 원리가 발견되지 않았다면, 부족한 세계 식량 공급량과 불치병으로 사람들이 더 많이 죽어 나갔을 것이다. DNA 분자에 대한 이해가 없었다면, 파킨슨병이나 겸상 적혈구 빈혈증, 혈우병 등의 치료법은 개발되지 못했다.
    이러한 발견은 과학 지식의 새로운 시대를 열었으며, 때로는 윤리적이거나 철학적인 문제로 논쟁을 빚기도 했다. 이 발견들은 현대 세계를 지적으로나 물질적으로 풍요롭게 했을 뿐만 아니라 우리의 일상생활에도 커다란 영향을 주었다. 무엇보다 이 7가지 발견이 없었더라면 지금 하늘 너머 우주를 개척하고, 기원을 이해하는 지성을 가진 우리는 없었다. 지금 우리가 알고 있는 과학에 대한 모든 것, 더 나아가 현대 사회에서 우리가 누리고 있는 모든 것은 이 책에서 다루는 7가지 발견 위에 쌓아 올려졌다. 이 책은 그러한 7가지 발견을 어떠한 수식이나 방정식 없이 역사, 세상과 한 편의 그림처럼 얽어 설명함으로써 과학에 문외한이어도 누구든지 쉽게 읽을 수 있도록 했다. 이것은 과학이자 세상을 꿰뚫는 책이다!

    “현시대는 문명과 인간이라는 종에 있어서 중요한 교차로이다. 우리가 어떤 길을 택하든, 우리의 운명은 과학과 불가분의 관계에 있다. 과학을 이해하는 것은 생존 문제라 할 만큼 필수적이다.”_칼 세이건

    인류가 우주의 한 점에서
    이성과 지성을 갖춘 존재로 되기까지의 140억 년을 탐험하다!
    역사를 움직인 7가지 과학으로 세상을 이해하는 책!


    많은 사람들의 관심이 이만큼 과학에 쏠렸던 적이 있었을까. 최근 들어 인간이 과학 지식을 이용해 엄청난 목표를 달성할 수 있다는 증거가 연이어 발표되면서 과학을 향한 사람들의 관심은 점점 치솟고 있다. 사실 오늘날은 과학에 대해 궁금증 없이 사는 것이 오히려 불가능하다. 동굴 속에 혼자 살지 않는 이상 과학 혁명과 그로부터 비롯된 문화에 휩쓸려 있을 수밖에 없다. 과학이 곧 우리의 삶인 시대이다. 과학에 대해 안다는 것은 삶에 대해 안다는 것과 같은 뜻이다. 또 우리의 일상생활을 더욱 편안하게 느낀다는 의미이며,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더 쉽게 과학과 기술을 이용할 수 있다는 뜻이다. 바야흐로 우리는 과학 시대에 살고 있다고 해도 무방하다.
    이 책에서 다루는 7가지 과학-만유인력, 원자 구조, 상대성 이론, 빅뱅, 진화론, 유전 법칙, DNA-은 과학 시대에서 가장 중요한 역할을 하는 발견이다. 현대에 우리가 상상할 수 있는 가장 놀랍고도 광범위한 과학·기술적 혁명을 완성했다고도 할 수 있다. 뉴턴은 케플러와 갈릴레이 그리고 그 외의 많은 과학자들의 어깨 위에 올라서서 인류를 광활한 지식의 바다 끝으로 안내했다. 러더퍼드, 마리 퀴리, 보어는 레우키포스가 말한 궁극의 입자를 발견했다. 아인슈타인은 그 입자들 사이에 숨겨진 막대한 힘을 찾아냈고, 시간과 공간을 다시 정의했다. 허블은 망원경으로 은하가 더 멀리 흩어지는 것을 보았다. 다윈은 막막할 정도로 다양한 동물과 식물을 관찰했고 하나의 공통된 조상이 있음을 깨달았다. 슐라이덴과 슈반, 플레밍 그리고 바이스만은 망원경을 통해 자신들이 모든 생명과 성장의 근원을 보고 있음을 깨달았다. 멘델은 수많은 세대의 완두콩을 관찰하며 우리가 보거나 만질 수 없는 유전 인자가 알 수 없는 과정을 통해 후대에 대물림된다는 것을 확인했다. 그리고 이스트, 모건, 그 외의 많은 과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