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자도서관과 함께하는 스마트한 독서 생활 멀리 있는 서점 찾아 헤매지 말고, 가까운 곳에서 독서를 즐기세요.
MAIN > 전자책 > 인문 >

[교양심리] 속임수의 심리학

속임수의 심리학 

교보문고 전자책 스마트폰 태블릿
저자
김영헌
출판사
웅진지식하우스
출간일
2018.10.25
평점 및 기타 정보
평점
(참여 0명) 리뷰쓰기-속임수의 심리학
페이지 292 Page 이용가능환경 PC, 스마트폰, 태블릿
서비스형태 EPUB 파일크기 21 M
대출 0 / 2 예약 0
  • 콘텐츠 소개


    무엇이 인간의 마음을 쥐고 흔드는가?

    알고 보면 흥미로운 속임수의 세계 『속임수의 심리학』. 범죄 연구 및 수사 분야에서 최고의 권위를 지닌 뉴욕주립대학교 범죄학과와 매해 전 세계에서 소수의 인원만을 선발해 교육하는 FBI National Academy를 졸업한 25년 차 베테랑 수사관인 김영헌이 속임수 뒤에 숨은 흥미로운 심리 법칙을 알려준다.

    저자에 따르면 속임수나 사기에 당하는 사람들이 딱히 순진하거나 멍청해서 당하는 것이 아니다. 보다 근본적인 이유는 속임수의 본질을 모른다는 데 있다. 저자 역시 젊은 시절 사기꾼에게 당한 경험이 있다. 재세 공과금만 부담하면 고가의 물건을 받을 수 있다는 경품 이벤트에 속아 넘어갔고, 아는 선배에게 낚여 다단계 인지도 모르고 들어갔다가 간신히 빠져나오기도 했다. 이후 검찰 수사관이 되어 수많은 피해자를 만나면서 저자가 느낀 한 가지는 속임수에 걸려드는 데는 나이도, 학력도, 직업도 없다는 사실이었다.

    수많은 실제 사건을 분석한 끝에 저자가 내린 결론은 인간은 감정적일 때 속는다는 점이다. 사기꾼이 남을 낚을 때 도구로 쓰는 3가지 감정이 있다. ‘욕망’, ‘신뢰’, ‘불안’이 그것이다. 저자는 인간이라면 누구나 마음속에 지니고 있는 감정을 악용해 사람의 마음을 파고드는 속이는 자의 심리, 자기도 모르게 말이 안 되는 이야기에 걸려들게 되는 속는 자의 심리를 우리나라에서 실제로 있었던 생생한 사례를 통해 날카롭게 파헤쳐 우리에게 보여주면서 속임수의 본질과 그 속에서 작동하는 심리 법칙을 이해하고 냉철하게 무장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 저자 소개


    저자 : 김영헌
    25년 차 베테랑 검찰 수사관. 현직 검찰청 수사과장으로 재직하며 사기, 횡령 등 각종 형사 사건을 처리하고 있다. 동국대학교 경찰행정학과와 범죄학 분야에서 세계 최고 권위를 지닌 뉴욕주립대학교를 졸업했다. 미시간주립대학교 방문연구원을 지냈고 FBI Academy에서 심리 기반 수사 기법을 배워 국내 수사에 최초로 도입했다. 금융감독원, 서울시, 인천시, SK그룹, 포스코 등에서 강연했으며 지금은 수사 인터뷰 과정 강사로 감사원과 공정거래위원회를 비롯해 유수의 기업에 출강하고 있다.
    생각을 정리하고 기록하는 것을 좋아한다. 거짓 없는 진실한 세상이 되기를 꿈꾸며 틈날 때마다 글을 쓴다. 저서로 『기업 범죄 어떻게 예방할 것인가?』, 논문으로 「거짓말 어떻게 탐지할 것인가」 등이 있다.

  • 목차

    들어가는 말

    Part 1) 이대로라면 평생 속고만 산다
    대박을 꿈꾸는 사람들
    뉴턴도 쫄딱 망하게 한 ‘묻지 마’ 투자
    ‘좋은 사람’일수록 잘 속는 세상
    잘나가고 싶은 당신, 누군가의 ‘먹이’가 될 수 있다
    그들이 청와대와 국정원을 사칭하는 이유

    Part 2) 속임수는 욕망을 먹고 자란다
    돈이 없을수록 더 잘 속는 이유
    단언컨대 세상에 공짜는 없다
    때로는 후회가 잘못된 선택을 부른다
    이번에 땄으니 다음번에 또 딸 것이라는 착각
    눈에 보이는 것이 전부는 아니다
    40만 명을 감쪽같이 속인 문자메시지

    Part 3) 익숙해서 고민하지 않는 사람들
    잘못된 신뢰의 대가
    익숙해서 고민하지 않는 사람들
    때로는 아는 사람이 더 무서운 법이다
    생판 모르는 사람도 안다고 착각하는 이유
    ‘바람잡이 효과’를 아십니까
    모르는 게 약이다? 모르니까 속는다!
    허경영을 단번에 알린 후광 효과
    “내가 사기당했다고?” 속았어도 속은 줄 모를 때

    Part 4) 불안은 어떻게 우리를 조종하는가
    오늘도 그들은 불안한 당신을 노린다
    불안 유발자를 경계하라
    인과관계에도 함정이 있다
    속임수의 최종 병기, ‘죽음’
    점쟁이는 어떻게 해서 내 과거와 미래를 알고 있을까

    Part 5) 세상의 속임수에서 나를 지키는 법
    마감 전략_ 조바심은 어떻게 우리를 망치는가
    썩은 애피타이저 흔들기_ 내가 원하는 전셋집이 늘 형편없는 이유
    헐값 전략_ 두 번 다시 없을 가격입니다!
    폰지 사기_ 언제까지나 아랫돌 빼서 윗돌 괼 순 없다
    사이비 종교 전략_ 멀쩡한 사람이 어째서 세뇌당할까
    다단계 전략_ 정이 들수록 거절하기 어렵다
    속이는 자를 알아야 속지 않는다

    나가는 말
    참고 문헌

  • 출판사 서평

    “의사, 변호사, 기자는 어쩌다 사기꾼에게 속아 넘어갔을까?”
    인간의 본성과 심리학 이론, 생생한 실제 사건을 넘나들며
    현직 검찰 수사관이 파헤치는 속임수의 세계

    얼마 전 의사, 변호사, 기자, 약사, 교사 등 전문직 종사자들이 보이스 피싱에 걸려든 사건이 화제가 됐다. 세상 물정을 모르는 노년층이나 어수룩한 사람도 아닌, 많이 배운 이른바 ‘엘리트’들이 사기 당했다는 사실에 많은 사람들이 놀라워한 것이다. ‘설마 요즘 세상에 저렇게 티 나는 속임수에 걸려들까’ 싶지만, 전국 각지에서 하루에도 몇 번씩 신종 보이스 피싱과 전자 금융사기, 다단계 사기, 애정을 미끼로 한 결혼 사기 등 사람의 심리를 이용한 다양한 속임수가 나타난다. 세상의 변화를 좇아 속임수와 사기 수법 또한 나날이 교묘해지고 있기 때문이다.
    이 책은 검찰 수사관으로 25년 동안 각종 사기 사건을 수사해온 저자가 들려주는 속임수 뒤에 숨은 흥미로운 심리 법칙을 알려준다. 인간이라면 누구나 마음속에 지니고 있는 ‘욕망’과 ‘신뢰’, 그리고 ‘불안’을 악용해 사람의 마음을 파고드는 ‘속이는 자의 심리’, 자기도 모르게 말이 안 되는 이야기에 걸려들게 되는 ‘속는 자의 심리’를 우리나라에서 실제로 있었던 생생한 사례를 통해 날카롭게 파헤친다.
    저자에 따르면 딱히 순진하거나 멍청해서 당하는 것이 아니다. 보다 근본적인 이유는 속임수의 본질을 모른다는 데 있다. 그들은 어떻게 사람의 마음을 조종하는가? 무엇이 인간의 마음을 쥐고 흔드는가? 알고 보면 흥미로운 속임수의 세계를 지금부터 낱낱이 털어보자.

    인간은 왜 이렇게 쉽게 속는가?
    25년 차 베테랑 검찰 수사관이 낱낱이 밝히는 속임수의 기술
    저자는 범죄 연구 및 수사 분야에서 최고의 권위를 지닌 뉴욕주립대학교 범죄학과와 매해 전 세계에서 소수의 인원만을 선발해 교육하는 FBI National Academy를 졸업한 25년 차 베테랑 수사관이다. 그런데 놀랍게도 저자 역시 젊은 시절 사기꾼에게 당한 경험이 있다. 재세 공과금만 부담하면 고가의 물건을 받을 수 있다는 경품 이벤트에 속아 넘어갔고, 아는 선배에게 낚여 다단계 인지도 모르고 들어갔다가 간신히 빠져나오기도 했다.
    이후 검찰 수사관이 되어 수많은 피해자를 만나면서 저자가 느낀 한 가지는 ‘속임수에 걸려드는 데는 나이도, 학력도, 직업도 없다’는 사실이었다. 똑똑한 사람도, 많이 배운 사람도 얼마든지 당할 수 있다. 사기꾼은 피해자의 가장 약하고 민감한 심리를 건드려 한순간에 자빠트린다. 화려한 말과 몸짓으로 시선을 흩트리고 진실을 감춘다. 또 사기꾼은 피해자들이 ‘나쁜 상황’을 못 보게 만든다. 그러다 보니 안타깝게도 일단 한 번 덫에 빠지면 사기꾼에게 탈탈 털릴 때까지 정신을 차리지 못한다. 재산이나 소중한 것을 잃은 뒤에는 대부분 착각에서 깨어나지만, 어떤 속임수는 누군가를 평생 동안 착각에 빠지게 만들기도 한다.

    “문자메시지 하나에 40만 명이나 속았던 까닭은?”
    “똑똑한 사람이 어쩌다가 사이비 종교에 빠져들까?”
    속임수 뒤에 숨은 흥미로운 심리 파헤치기
    저자는 수많은 실제 사건을 분석한 끝에 내린 결론은 “인간은 감정적일 때 속는다”는 점이다. 특히 사기꾼이 남을 낚을 때 도구로 쓰는 3가지 감정이 있다. ‘욕망’, ‘신뢰’, ‘불안’이 그것이다. ‘남보다 더 잘 나가고 싶다’는 욕구가 있는 이에게 다가가 욕망을 부추겼고, ‘아는 사람’이라는 이유로 경계심을 없애고 무턱대고 믿도록 만들었다. 마음 깊숙한 곳에 있는 불안함과 공포심을 건드려 피해자의 재산을 빼앗기도 했다.
    저자는 이 세 가지 심리를 열쇠로 ‘인간이 아는 사람을 무턱대고 믿는 이유’, ‘속임수와 유대감이 만났을 때 인간이 반응하는 원리’, ‘미러링과 매칭이 착각을 부르는 이유’, ‘이성을 마비시키는 바람잡이 효과’, ‘애매할수록 그럴 듯하게 들리는 심리’, ‘직급에 민감한 인플레이션 효과’ 등 속임수에 악용되는 인간의 다양한 심리를 상세하게 들려준다. 이를 통해 문자 메시지 하나에 40만 명이 속아 넘어간 이유나 똑똑한 사람이 사이비 종교에 빠져드는 이유 등 속임수의 실체와 작동 원리를 알 수 있을 것이다.

    나날이 교묘해지는 속임수에서
    똑똑하게 ‘나를 지키는 법’
    “사기꾼과 대질 조사를 해서 그 사람 이야기를 들으면 다시 믿을 것 같아요.”
    저자가 사기 사건을 조사하던 중 출석한 피해자에게서 들은 말이다. 피해자가 함께 조사받기를 거부할 정도로 사기꾼은 언변이 좋고 아는 것이 많으며 임기응변에 능하다. 그렇다면 ‘세계 사기 범죄율 1위’라는 부끄러운 타이틀을 지닌 대한민국에서, 과연 사기꾼에게 걸려들지 않는 방법은 무엇일까?
    저자는 사기꾼에게도 분명 빈틈이 있다고 말하면서 그 빈틈을 찾아낼 수 있는 노하우를 알려준다. 첫